[백두대간 프로젝트] 쾌방령에서 추풍령까지 
2019.4.5 
참여자 : 늦꿈, 자뻑, 고동, 감대, 자왕, 반반 

 

백두대간을 해보자고 팀을 만든지 어언 4년 차다. 
2016년 4월5일 처음으로 13명이 모여 2박 3일 지리산을 시작으로 벌써 
네번째 식목일을 맞이했다. 
그 당시 우연히 식목일에 일정을 잡았는데, 알고보니 식목일이 인순샘의 생일이었던 것이었다. 

그 후로 매년 4월 5일은 산행과 생파를 겸한 공식 일정이 되었다. 

 

식목일을 기념하러 떠난 날, 아이러니하게 강원도 지역에 대형 산불이 일었다.

불길이 어서 잡히길 기도하는 마음으로 산행을 한다.

산에는 벌써 봄이 와 있었다. 

연분홍 치마를 펼쳐놓은 듯한 진달래 무더기, 노랗게 피어난 생강나무, 망울을 맺어낸 살구꽃...

 

 

처음 대간 할 때 매우 느린 속도감을 보여줘서 '고둥'이라는 별명을 얻은 나

일년 넘게 운동하면서 조금씩 체력을 보완했다. 

이제는 맨꼴찌는 면하고, 근육통도 거의 없다. 나 용됐다. 

 

늘 뻣뻣하게 서있는 사진말고 포즈에도 변화를 주자고 했으나 사진기 앞에 뻗뻗하게 굳어버린 일행들. 

표현력 풍부한 인순샘만 저런 포즈가...

 

뒷풀이 장소 -  시립 박찬호 야구장 근처에서  - 대왕 산삼 백숙 농원  (041-858-9008)

뒷풀이는 생일파티도 겸했다. 

늘 멤버들을 위해 준비 해주시는 대장님이

서울에서부터 준비한 초코케익으로 파티를!! 

좋은 사람들과 함께 산에서 에너지 받고 자연 에너지를 온몸에 저장하는 식목일이 되었다!!

 

 

 

올 여름엔 설악산 도전. 

북한산에서 2회 가량 워밍업을 하기로 함. 

 

Posted by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개인의 잠재력을 깨워 성공자원으로 활용되도록 코칭하고 있습니다. sentipark@gmail.com by 코치 박현진
Total : 1,002,616
Today : 30 Yesterday : 159

공지사항

카테고리

코치 박현진 (1827)
About (24)
자기다움 코칭 (39)
강의&워크샵 (146)
자기다움 인터뷰 (76)
프로젝트 (225)
칼럼 (98)
브랜드 네트워크 (217)
일상의 기록 (729)
여행기획&기록 (249)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