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나는 '조금씩 나아지고 있다'는 점에서 만족스럽다.


운전이다.

4월 5일 아침. 더 이상의 운전에 두려움을 느끼고 싶지 않아 차를 끌고 과감히 나왔다. 

초보운전자들이 하는 우여곡절을 겪어냈다. 

지금은 매일같이 더 나은 운전을 하고 있다.  


운동이다.

시작한 뒤로 꾸준히 하고 있다. 

어떤 한계점을 목표하고 넘는 목표지향적이지는 않다. 

운동의 강도와 횟수와 그때의 몸상태를 기록해두었다. 

몇달 후 내가 하는 운동강도를 비교해보면 작게라도 성장했다는게 증명이 된다. 


코칭을 배웠다.

2일간 18시간을 투자했다. 

상대의 경청과 공감 그리고 성장 시키는 질문. 

타인의 성장을 돕고 나도 성장하는 기쁨을 느끼고 싶은 나. 

코칭이야말로 나의 인격을 성장시킬 수 있는 훌륭한 도구라는 생각이 든다.


이 세가지로 나는 생기있는 삶을 사는 중이다. 

어제보다 조금 더 잘할 수 있게 된 것, 

어제보다 좀더 깊게 느낄수 있게 된 것, 

어제보다 더 쉽게 도전할 수 있게 된 것.

그저 감사한 나날. 








Posted by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자기다움을 디자인하는 박현진 코치입니다. KPC/강점코치 sentipark@gmail.com by 코치 박현진

공지사항

카테고리

코치 박현진 (2036)
About (29)
자기다움 코칭 (44)
강의&워크샵 (185)
자기다움 인터뷰 (76)
프로젝트 (255)
칼럼 (101)
브랜드 네트워크 (217)
일상의 기록 (848)
여행기획&기록 (250)
Total : 1,085,309
Today : 55 Yesterday :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