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년이다. 창업한 후배의 초대로 스타트업 대표들과의 비공개 네트워크 파티에 갔었다. 많은 대표들 중에 한 여성과 이야기를 나눴는데 무척 흥미로웠다. 나와 나이는 같은데 아이들을 키우며 사업을 하는 슈퍼맘이었다. 잘되던 사업을 대기업의 횡포로 접는 과정에서 채권자에게 시달리던 스토리도 안타까웠고, 그 역경을 헤치고 다시 벤처기업을 창업해 2013년 창조경제 박람회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박근혜 정부의 창조경제 성공 사례로 꼽히는 기업으로 키웠다니 같은 여자로서 참 멋있다 싶었다. 2012년 대선에서 안철수 캠프측의 핵심 멤버였다는 이야기도 들렸다. 그의 제자였다고 했다.

요며칠 그녀의 이야기가 온라인 뉴스에 화재다. 뉴스 돌아가는 판을 보니 시킨 일을 수행한 그녀가 희생양이 될 모양이다. 정당하지 않은 일을 윗선에서 시킨것도 문제지만 그에 순응해 실행한 그녀의 죄도 가볍지는 않을 것이다. 사람일은 모른다 하는데 대통령 표창까지 받은 한 기업인의 몇년 후 모습이 안타깝다.


2.35장

Posted by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자기다움을 디자인하는 박현진 코치입니다. KPC/강점코치 sentipark@gmail.com by 코치 박현진

공지사항

카테고리

코치 박현진 (2044)
About (31)
자기다움 코칭 (44)
강의&워크샵 (187)
자기다움 인터뷰 (76)
프로젝트 (256)
칼럼 (101)
브랜드 네트워크 (217)
일상의 기록 (851)
여행기획&기록 (250)
Total : 1,087,116
Today : 2 Yesterday :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