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중근브랜딩스쿨 우수수료생과 함께한 한만재 셰프의 9프로젝트 3번째 이야기

2015.10.18  Am 11:3@춘천산토리니



한만재 셰프의 10월의 나인프로젝트는 안중근브랜딩스쿨 우수수료자와 함께합니다. 

매월 나인프로젝트를 진행한지 벌써 5번째다. 

그런데 이번 나인프로젝트는 특별히 더 기대되었다.



나인프로젝트 전 한만재 셰프의 메뉴 구성을 내가 가장 먼저 듣는데,

이번 메뉴는 대부분 처음 선보이는 것들이었다.

이 포스팅을 읽는 분들은 상상할 수 있을 것이다. 

한만재 셰프가 메뉴를 하나씩 써낼때마다, 내가 흥분가 감탄으로 읽어가는 것을...

 



일요일 여유로운 오전의 화창한 가을 아침. 




조금 이른 브런치를 즐기기 위해 11시부터 나인프로젝트 룸을 꾸몄다.




하얀 접시와 푸른색 청아한 물병이 더욱 식욕을 자극한다. 호호~




첫번째 메뉴 전채요리 카프레제.



두번째 메뉴 고르곤졸라 녹두크림스프!!

꺄올,,,




세번째 메뉴 무화과와 프로슈토를 곁들인 산토리니 샐러드.

무화과 철인가보다. 

달콤, 짭쪼롬한 맛이 어울린다.




네번째 메뉴 파스타 오리고기 라구소스 스파게티.

스파게티에 오리고기는 처음 적용해 봤다고 한다. 

역시 실험 정신의 한만재 셰프.




다섯번째 메뉴 레몬 셔벗.
조금 이따 나올 안심스테이크를 위한 입가심을 위한 고급 디저트이다.

한 잎 먹으면 새콤새콤 입 안이 개운해진다.




드디어 여섯번째이자 메인메뉴인 안심스테이크.

수비드 공법으로 조리된 육즙이 살아있는 부드러움.

밤새 고기를 준비했을 셰프님께 감사를 표한다.


 



일곱번째 메뉴 프리디저트 블루베리 판나코타.

말 그대로 메인 디저트 전에 나오는 'pre'디저트이다.

디저트를 2개나 준비해주셨다.

점점 셰프의 디저트를 향한 학구열과 욕심을 읽을수 있다.





여덟번째 메뉴 메인디저트 바닐라 젤라또와 가을사과파이.

파이와 젤라또는 모두 수제로 만들었다. 

디저트 하나하나 디테일이 살아있다.

메뉴에도 없이 셰프의 특별 요리를 맛 본 것이다.





그리고 한만재 셰프가 등장해서 오늘의 코스를 설명해 주셨다. 

먹고 났더니 3시간이 지났다. 

3시간 동안 많은 이야기가 오갔고, 풍성한 식사를 할 수 있었다.

오늘도 오감이 행복한 나인프로젝트였다!






오늘 오감으로 느낀 맛을 표현해 보셔요~~~

퍼스널브랜드 PD박현진이 준비한 창틀채우기(windowpane)




다들 열심히 표현중이다. 9칸으로도 모자라요~~~











글로벌창의인재양성소에서 안중근브랜딩스쿨 수료증도 발급했다. 











일요일 오후가 행복하고 평화롭게 지난다. 

11월, 여섯번째 9프로젝트의 초대손님은 '우고스플랫폼스쿨' 우수수료자와 함께 한다.

다음달까지 야듀~~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춘천산토리니 모닝세미나] 자존감, 그리고 소통 -  FYC연구소 김승환 소장 by퍼스널브랜드PD박현진 

2015.08.31 Am9:00 @춘천산토리니 쁘띠방스






FYC연구소 소장 김승환 

- [머뭇거리는 젊음에게] 저자 

- 현) 한국생산성본부 전임강사 

- 현) YBM 리더십아카데미 전임강사 

- 현) 홍익대학교, 서울과학기술대, 경민대학교 여성 CEO 출강

- 현) 지식경제공무원교육원, 양성평등진흥원 출강



머뭇거리는 젊음에게
국내도서
저자 : 김승환
출판 : 세종서적 2012.11.01
상세보기





8월의 마지막날인 월요일 아침. 

산토리니 모닝세미나에서는 FYC연구소 김승환 강사님과 자존감 소통법을 나누고 있다.





소통을 잘하는 사람은 3가지 특징


1. 자연과 소통을 잘한다. 

자연과 대화를 잘 나눈다. 

"요즘에도 개나리가 필 때가 있어요. 그럼 전 개나리에게 말을 걸어요. 개나리야, 왜 또 나왔니? 라고 말하죠."

"그러면 개나리는 대답을 하나요?" 

"노랗게 웃죠." 


빗소리가 들리는 순간, 아름다운 꽃을 보는 순간... 

이런것이 행복이다. 행복은 소유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 



2. 일하면서 콧노래가 나온다.

차 안에 늘 부를 수 있는 노래가 편집되어 있다. 노래방에 가면 부를 수 있는 노래가 있다. 

좋아하는 문화활동이 있으면 좋다.  



3. 유머감각이 있다. 잘 웃는다. 

잘 웃는다. 힘든일이 있어도 거울속에 자신과 만나 자존감을 회복하는 훈련을 한다. 

잘 안웃는다. 남의 눈치를 보고 남이 웃으면 따라웃고, 눈을 마주치고, 액션하고, 인사한다 보고, 액션하고, 말한다.






자존심과 자존감


내가 샤넬을 들고 다니는데, 샤넬이 나를 끌고 다닌다. 

샤넬을 드는건 자존심으로 드는 것이죠. 자존감은 자신의 이름으로 사는 것입니다.


여러분, 내가 있고 산토리니가 있어야하구요, 산토리니가 있고 내가 있는게 아녀요.

내가 있고 가족이 있지, 가족이 있고 내가 있는게 아닙니다.

그래서 우리는 엄마의 이름을, 아빠의 이름을, 사장의 이름을 불러줘야해요. 










인간에게는 8만 6천개의 혈이 지나는데, 신기한 건 두 손에서 시작한다. 

그러므로 밝고 즐거운 표정을 짓고 사람들과 눈을 마주치고, 액션하고, 말로 표현하자. 




9월은 산토리니 10주년이다.

모닝 세미나는 9월 추석과 함께 쉬고, 10월에 다시 찾아간다. 




사장님이 정성스럽게 준비해주신 브런치 세트로 아침을 채웠다.

호텔의 아침이 부럽지 않은 산토리니의 아침.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xamory
    2015.09.01 01:4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글과 사진을 보고 나니
    마음이 후련해 집니다.

바이럴마케팅스쿨 우수수료생과 함께한 한만재 셰프의 9프로젝트 3번째 이야기

2015.08.30 Pm2:00 @춘천산토리니








춘천 산토리니 한만재 셰프의 나인프로젝트 3번째 파인다이닝 시작되었다.

나인 프로젝트는 9가지 분야의 초대손님을 9번 초대하여 한만재 셰프가 제안하는 코스요리를 즐긴다. 

파인다이닝을 꿈꾸는 셰프는 이 프로젝트를 통해 점점 새로운 코스요리를 정기적으로 선보이며 실력을 다져가는 중이다.






6주동안 함께 한 참여자들과 소감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지금 제 나이에 이런 경험을 할수 있는 사람이 얼마나 될까요? 귀한 경험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9월의 초대손님은 바이럴마케팅스쿨 우수수료자와 함께했다. 

6주간 100%출석에 과제까지 완벽히 제출한 장학생으로 최종 5명이 선발되었다.




셰프가 직접 나와 오늘의 코스메뉴를 설명해주었다.  















본격적인 코스요리로 달려본다~~





첫번째 코스.

세가지 요리가 에피타이져로 나왔다.

하몽의 생 햄과 메론의 달콤함이 결합한 프로슈토메론, 

허브향이 가득한 닭가슴살 샐러드, 가지를 비롯 잘게 썰어 볶은 야채 위에 얹은 해산물 튀김이다. 

 



두번째 메뉴.
흑임자 스프. 고소한 흑임자가 풍성함을 전하다. 건강해지는 맛이다.
 



세번째 코스는 산토리니 샐러드.
크리미한 라코타치즈와 과일과 쌉싸한 샐러드에  올리브유를 살짝 올렸다.  
색감이 그린그린~~





네번째 메뉴. 토마토바질스파게티니.
토마토 소스를 베이스로 만든 스파케티와 잘 익은 방울토마토와 향긋한 바질패스토를 얹어 풍미를 더 했다. 

 



다섯번째 메뉴. 레몬셔벗.
메인메뉴인 스테이크가 나오기 전 입안을 개운하게 해주는 셔볏이다. 가슴속까지 셔볏셔볏하다. 
 



여섯번째 메인메뉴가 나오기 전. 
내 사랑 토마토 물김치가 나왔다. 스테이크와 함께 먹으면 그렇게 맛난다는!!  
 




드디어 나온 여섯번째 음식이자 메인메뉴인 안심스테이크. 
저온에서 오래 숙성한 수비드 공법으로 조리해 부드럽고 수분감이 살아있다.  
 






오늘의 코스 마지막은 티라미슈와 커피.
이탈리아식으로 만든 수제 티라미스와 수제 젤라또, 그리고 머랭으로 만든 바로 장식했다
지금까지 맛본 디저트 중 최고!! 이렇게 해서 7개의 코스가 마무리되었다 ~  
 
행복한 두시간여의 식사시간이었어. 




좌로부터 한국야쿠르트 김정우과장, 최송현, 최인정, 이가영, 한만제 셰프, 성경희, 전현정, 한국야쿠르트 엄세미




페이스북에서만 보던 한만재 셰프를 보고 같이 사진찍은 강디.





한국직업방송 여성재취업프로젝트 슈퍼맘리턴즈 2부 

조연심의 퍼스널브랜드 9월 게스트로 출연예정인 한만재 쉐프를 

김동국 PD가 사전인터뷰 촬영했다.

9월에 TV에서 만날수 있다.









휴식은 산토리니 3층 펜션에서~~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새우구이와 안심스테이크 & 한만재 쉐프의 특별 디저트 

2015.06.09 @춘천산토리니 레스토랑




강원도여성가족연구원 김영녀 원장님과 '젠더토크 36.5도' 기획 회의 후
춘천에 오면 반드시 방문하는 산토리니로 향했다.
오늘은 셰프의 추천메뉴인 왕새우 구이와 안심스테이크를 선택했다.


점점 멋있어지는 산토리니. 

새로 입구를 단장해서 또 새롭다.




식전빵과 따끈한 감자 스프.



점장님이 특별 서비스로 칠레산 레드와인을 주셨다. 

 



실내에서 수경재배한 그린 샐러드. 



오늘의 메인 메뉴. 왕새우구이와 안심스테이크. 

나무랄데 없이 훌륭하다~~~





만족스러운 식사를 마쳤는데 깜짝 선물이 나왔다.

한만재 셰프의 특별 서비스입니다.
딸기 스프와 요거트 아이스크림 디저트입니다.
셰프가 방금 즉흥적으로 만드셨습니다.

꺄올~~

마지막 한입까지 기분 좋은 맛!




산토리니 화장실에서 발견한 

산토리니 직원들을 위한 이달의 모닝세미나. 

CJ빕스를 성공적으로 운영한 김상임 코치의 특강이 열린다. 







산토리니 6월 이벤트! "1 Like 1 Scoop" 

산토리니 페이스북 페이지를 '좋아요' 누르고 '평점 리뷰'를 작성해서 

직원에게 보여주면 젤라또 한 스쿱을 주다. 

산토리니에서 매일 직접 만드는 수제 젤라또를 맛보기를~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한만재 셰프의 Solo Dinner 해밀학교 학생들을 초대하다

2015.06.01 @춘천 산토리니 레스토랑




6월이 시작되었다. 

산토리니의 곳곳에는 향기 가득한 꽃들이 저마다의 향을 뽐내고 있었다. 

하늘도 눈부시게 맑았다. 





6월의 시작이라는 것 외에 산토리니에는 또 다른 시작이 있었다.

바로 한만재 셰프의 나인프로젝트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날이다. 

매월 하나의 신메뉴를 개발, 9달 동안 총 9개의 메뉴를 개발한다. 






이날은 첫번째로 개발한 메뉴를 해밀학교 아이들에게 선보이는 날이다.

만재피자로 이름 붙인 이 요리는 한만재 셰프가 해석한 이탈리아식 해물파전이다.

피자에 파와 각종 해산물이 듬뿍 들어가있다.







식사 전에 한만호 팀장의 안내로 산토리니 구석을 구경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참 산토리니 정원을 뛰어다니는 개구쟁이들. 이렇게 뛰어다니니 배도 엄청 고팠을 거다.





Solo Dinner를 준비하느라 바쁜 서버, 테이블마다 하나하나 정성스럽게 세팅해주었다.




오늘 이 자리의 취지를 설명하는 해밀학교의 이경진 선생님





기대에 가득한 아이들이 기분좋은 시장기를 견디며 식사를 기다린다.




 



이 시간 주방에서는 20인분의 식사를 준비하기 위해 바쁘다. 

주방 팀이 절차에 따라 일사분란하게 움직인다. 

주방과 서버의 신호가 잘 맞아야 손님들의 식사가 순조롭게 진행된다. 





스프, 샐러드, 스파게티, 리조또, 그리고 오늘의 메인 메뉴 만재피자가 나왔다.




마지막으로 디저트를 준비하는 셰프. 

 일사분란하게 20개의 접시를 세팅해낸다. 








디저트를 다 내고 나서야 겨우 나타난 셰프. 

땀을 젖은 모습을 보니 주방에서 보낸 뜨거운 화기가 느껴진다. 

그럼에도 얼굴은 웃음이 가득하다. 좋아하는 일을 하는 사람의 미소가 느껴진다.





Solo Dinner는 한 명의 셰프가 자신이 구성한 코스를 선보이는 것입니다.

여러분을 생각하며 크림 스프, 산토리니 그린 샐러드, 까르보나라 스파게티, 해물토마토 스파게티, 

버섯리조또, 만재피자, 그리고 후식으로 젤라또&조각케익을 구성했어요. 

맛있게 드셨나요?





기분좋은 식사를 마치고 오늘의 귀한 요리를 대접한 셰프에게 감사의 표현을 전하는 친구들. 

셰프의 요리를 맛본 소감을 9개의 칸에 적어보라고 했는데, 다양하게 표현해주었다. 






셰프에게 전하는 솔로 디너 후기를 영상메시지로 9개의 느낌으로 남기는 학생들. 





















아이들이 남긴 후기를 한장 한장 꼼꼼히 살피는 한만재 셰프.

셰프가 가장 보람있는 순간이 아닌가싶다. 


산토리니의 소식과 나인 프로젝트 후기는

매월 25일에 발행되는 산토리니 모바일 매거진에 실린다. 

6월 25일 기대하시라~~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카페인 코치로서 개인의 잠재력을 깨워 비즈니스의 성공자원으로 활용되도록 코칭하고 있습니다. sentipark@gmail.com by 코치 박현진
Total : 959,323
Today : 108 Yesterday : 215

공지사항

카테고리

코치 박현진 (1788)
About (21)
자기다움 코칭 (41)
강의&워크샵 (140)
자기다움 인터뷰 (73)
프로젝트 (212)
칼럼 (96)
브랜드 네트워크 (219)
일상의 기록 (712)
여행기획&기록 (249)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