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부여성창업보육센터 워크숍을 진행하다 

2016.10.07 @춘천 김유정역 일대 




9월 말로 예정했던 워크숍이 비를 예보한 일기예보로 인해 한 주 미뤄졌다.

내가 입주한 북부여성창업보육센터에서는 야외 워크숍을 상,하반기 1회씩 진행한다. 


몇년전 알게된 춘천 김유정 역의 고즈넉한 풍경을 맘에 담았는데, 

야외 워크숍 이야기가 나와 의견을 보태다가 결국 맡게 되었다. 

우연한 수다로 재밌는 기획을 함께 하게 되었다. 


코스는 버스로 김유정 역으로 가서 

김유정 문학관 도슨트 설명을 듣고 일대를 산책과 팀미션을 수행하고

맛집으로 소문난 점순네 닭갈비에서 식사와 센터 졸업생 수료증 수요식

그리고 레일바이크를 타고 강촌역으로 돌아오는 것이다. 


센터에 입주해 있는 여성 창업가들과의 네트워킹을 강화시키는게 목적이었기에 

다양한 분야의 창업가들이 만날수 있게 자리배정부터 신경을 썼다. 







네트워킹을 원활하게 하기 위해 3가지 아이스브레이킹을 준비했다. 

개인, 짝궁, 팀의 세단계로 구성했다. 





해설사 분이 워낙 맛깔나게 설명해주었다. 

일정관계상 20여분만 간략하게 들었는데 아쉬웠다. 

1시간 분량이 될거라는데 기회가 닿으면 풀버전의 김유정 이야기도 듣고 싶다.  






팀별 사진미션 수행과 1:1 인터뷰 미션 요령을 설명했다. 

식사 전까지 팀별 사진 찍기 미션을 주었다.






팀사진 콘테스트


버스에서 선발된 각 팀장의 진행하에 팀웍을 표현할 수 있는 사진촬영 미션 시간.

약 한 시간의 촬영시간을 드렸는데, 재치있는 사진이 많이 올라왔다. 




북부여성창업보육센터의 알파벳을 따서 만든 BB팀. 

소품을 직접 만들어냈다. 






지나가던 고등학생들을 잡아 촬영미션에 끼워넣은 순발력. 





어벤저스의 강력포스를 표현한 팀. 







나름 꽃도 꽃고 감성 사진을 찍으려고 노력한 우리 아몰랑팀.





대망의 일등을 차지한 '춘천행' 팀. 부산행 패러디를 어찌나 실감나게 했는지 만장 일치로 일등 추천!!






점심 닭갈비의 명소 '점순네 닭갈비' 



춘천하면 닭갈비. 춘천에 오면 꼭 들리는 점순네 닭갈비. 





아침부터 버스에서 활동하고 팀사진 찍는다고 이리저리 다닌터라 배가 고팠다. 

내가 맛본 어느 닭갈비와도 비교할수 없는 김유정 역의 점순네 닭갈비. 

섭하지 않는 넉넉한 양, 담백한 양념맛, 그리고 직접 길러 내온다는 영양부추. 

맛있는 시간이 되었다. 





배불리 먹고 입주 업체들의 소개시간과 업체 홍보의 시간을 가졌다.  

주영미 센터장님은 멀리서 고객을 찾을 것이 아닌, 

이곳에 함께 하는 업체들만이라도 고객으로 만들면 성공의 시작이라고 강조하셨다.

참고로 늘 헤어는 이곳에서 관리하신다고 ^^

그리고 이번 분기에 졸업하는 업체 대표님을 축하하는 시간도 가졌다. 



타자! 레일바이크 






오늘의 하일라이트는 뭐니뭐니해도 레일바이크가 아닐까 한다. 

동심으로 돌아가는 기분으로 신나게 페달을 밟으면 되겠다. 




레일바이크를 타러온 중국인 단체관광객도 많다. 









1:1인터뷰를 진행중인 분들도 보이고. 



40여분 레일바이크를 이동하고 휴게소에서 내리면 단체 열차가 승객을 맞이하러 나온다. 

종착역은 강촌이다.




열심히 즐겨주셔서 고마웠어요. 함께 해서 즐거웠어요.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한만재 셰프의 Solo Dinner 해밀학교 학생들을 초대하다

2015.06.01 @춘천 산토리니 레스토랑




6월이 시작되었다. 

산토리니의 곳곳에는 향기 가득한 꽃들이 저마다의 향을 뽐내고 있었다. 

하늘도 눈부시게 맑았다. 





6월의 시작이라는 것 외에 산토리니에는 또 다른 시작이 있었다.

바로 한만재 셰프의 나인프로젝트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날이다. 

매월 하나의 신메뉴를 개발, 9달 동안 총 9개의 메뉴를 개발한다. 






이날은 첫번째로 개발한 메뉴를 해밀학교 아이들에게 선보이는 날이다.

만재피자로 이름 붙인 이 요리는 한만재 셰프가 해석한 이탈리아식 해물파전이다.

피자에 파와 각종 해산물이 듬뿍 들어가있다.







식사 전에 한만호 팀장의 안내로 산토리니 구석을 구경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참 산토리니 정원을 뛰어다니는 개구쟁이들. 이렇게 뛰어다니니 배도 엄청 고팠을 거다.





Solo Dinner를 준비하느라 바쁜 서버, 테이블마다 하나하나 정성스럽게 세팅해주었다.




오늘 이 자리의 취지를 설명하는 해밀학교의 이경진 선생님





기대에 가득한 아이들이 기분좋은 시장기를 견디며 식사를 기다린다.




 



이 시간 주방에서는 20인분의 식사를 준비하기 위해 바쁘다. 

주방 팀이 절차에 따라 일사분란하게 움직인다. 

주방과 서버의 신호가 잘 맞아야 손님들의 식사가 순조롭게 진행된다. 





스프, 샐러드, 스파게티, 리조또, 그리고 오늘의 메인 메뉴 만재피자가 나왔다.




마지막으로 디저트를 준비하는 셰프. 

 일사분란하게 20개의 접시를 세팅해낸다. 








디저트를 다 내고 나서야 겨우 나타난 셰프. 

땀을 젖은 모습을 보니 주방에서 보낸 뜨거운 화기가 느껴진다. 

그럼에도 얼굴은 웃음이 가득하다. 좋아하는 일을 하는 사람의 미소가 느껴진다.





Solo Dinner는 한 명의 셰프가 자신이 구성한 코스를 선보이는 것입니다.

여러분을 생각하며 크림 스프, 산토리니 그린 샐러드, 까르보나라 스파게티, 해물토마토 스파게티, 

버섯리조또, 만재피자, 그리고 후식으로 젤라또&조각케익을 구성했어요. 

맛있게 드셨나요?





기분좋은 식사를 마치고 오늘의 귀한 요리를 대접한 셰프에게 감사의 표현을 전하는 친구들. 

셰프의 요리를 맛본 소감을 9개의 칸에 적어보라고 했는데, 다양하게 표현해주었다. 






셰프에게 전하는 솔로 디너 후기를 영상메시지로 9개의 느낌으로 남기는 학생들. 





















아이들이 남긴 후기를 한장 한장 꼼꼼히 살피는 한만재 셰프.

셰프가 가장 보람있는 순간이 아닌가싶다. 


산토리니의 소식과 나인 프로젝트 후기는

매월 25일에 발행되는 산토리니 모바일 매거진에 실린다. 

6월 25일 기대하시라~~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금요일이면 도청의 회식장소가 된다는 강원도 유포리 막국수집. 
번호표 22번을 받고 기다려서 맛본 동치미 막국수, 수육, 메밀전병, 감자전.
강원도여성가족연구원 김영녀 원장님이 초대해주셨다.


유포리 막국수

강원도 춘천시 신북읍 유포리 62-2 (강원도 춘천시 신북읍 맥국2길 123)
033-242-5168





유포리 명물 막국수. 동치미 국물을 조금 넣어 비며먹는다. 

별도의 양념장(설탕, 겨자, 간장양념장) 이 따로 나와 기호에 맞게 조절해 먹을 수 있다. 

사실 막국수만 먹어도 배부른데, 통크신 원장님이 모든 메뉴를 다 시켜주셨다. 




갓 갈아낸 감자로 부쳐낸 감자전. 역시 강원도는 감자야.




메밀 전병. 역시 강원도는 메밀이야 ㅠㅠ







마지막으로 보들보들 삶아낸 수육. 




차 마실 산

강원도 춘천시 신북읍 유포리 178-4 (강원도 춘천시 신북읍 맥국4길 34)

033-241-6200

























차 마실 하러 차 마실 '산'으로 이동. 
가을, 겨울에도 왔었는데 봄에는 또 다른 멋이 있네요.
유포리의 멋집!! 

구석구석 소품 하나하나 주인의 엣지있는 솜씨가 담겨있다. 

음료 한 잔에도 디테일이 살아있다. 












여성 4명이서 차가운 음료만 들어서 춥지 않냐며, 

여성의 몸은 늘 따듯해야 한다며 따듯한 녹차를 내어온 사장님. 

섬세한 배려에 감탄!!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카페인 코치로서 개인의 잠재력을 깨워 비즈니스의 성공자원으로 활용되도록 코칭하고 있습니다. sentipark@gmail.com by 코치 박현진
Total : 939,676
Today : 111 Yesterday : 226

공지사항

카테고리

코치 박현진 (1774)
About (21)
강의&워크샵 (138)
브랜드 코칭 (40)
브랜드 인터뷰 (73)
프로젝트 (208)
칼럼 (96)
브랜드 네트워크 (219)
일상의 기록 (706)
여행기획&기록 (248)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