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유럽+이탈리아 14일

드디어 동남아의 지역적인 한계를 극복하고 유럽으로 떠나다.
이동은 전용차량으로 하게 되니 현지의 교통과 유명 스팟들의 리뷰보다는,
유럽의 알흠다운 관광 모습을 담아내야지~


2008-07-04 ~ 2008-07-17


독일 - 오스트리아 - 체코 - 헝가리 - 이탈리아

[##_http://sentipark.com/script/powerEditor/pages/1N%7Ccfile23.uf@182163354E5F95D50BA178.jpg%7Cwidth="308"_##] 




2008.07.04 (13N/15D) 
독일,오스트리아,체코,폴란드,헝가리,이탈리아 
ⓒ copyright by sentipark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보름여를 유럽에 다녀왔다. 7월 말부터 자리를 비웠으니 딱 휴가 철이다.
비지니스 트립이긴 한데 여행사 직원으로는 성수기 한복판에 자리 비운다는건
쉽지 않기에 휴가처럼 보일수도 있는 출장이었다.
한국은 내내 우기였고, 나는 지중해에서 눈부신 태양을 만끽할 수 있었다.

파리에서 미팅이 있었고, 스페인 남부 안달루시아 지방의
대표적 휴양지인 말라가, 론다, 네르하에 머물고
마드리드, 바르셀로나 대도시를 들러
종착지인 이비자섬에서 3일 밤을 새었다.
(밤을 샌 이유는 앞으로의 포스팅에서 밝힌다.)

2년 전 별 계획 없이 스페인 산티아고를 다녀왔다가 홀딱 반해
산티아고 자유여행을 도와주는 상품을 기획했다.
그러다보니 어느새 커리어 패스가 전혀 새로운 방향으로 그려졌다.

이번엔 그 산티아고와는 전혀 다른 느낌의 '이비자' 여행을 만들거다.
클럽이라면 손발이 오그라들어 가보지도 못해봤을 모범생들. (나와 같이)
뻘줌한 그대를 위한 전용상품을 선뵈려 한다. 기대해도 좋다.

처음엔 난 스페인에 다시 가라면 론다엘 가겠어. 라고 했다가,
아니야 바르셀로나 인 것 같아. 아니야 아니야 이비자가 최고야...
누가 시키지 않았는데 나는 답 안 나오는 선택지를 놓고 고민하고 있다.
스페인은 사랑스러운 곳이다. 그냥 이렇게 즐기면 되지 않겠나.
그러다 보면 센티처럼 스페인 전도사가 될지도 모를일.

15박 17일 간략한 일정 정리

07.27 ~ 07.29 _ 파리
07.29 ~ 08.01 _ 말라가, 네르하, 론다
08.02 ~ 08.03 _ 마드리드 (열차이동)
08.04 ~ 08.06 _ 바르셀로나 (열차이동)
08.07 ~ 08.09 _ 이비자 (항공이동)
08.10 ~ 08.12 _ 바르셀로나-파리-인천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카페인 코치로서 개인의 잠재력을 깨워 비즈니스의 성공자원으로 활용되도록 코칭하고 있습니다. sentipark@gmail.com by 코치 박현진
Total : 939,676
Today : 111 Yesterday : 226

공지사항

카테고리

코치 박현진 (1774)
About (21)
강의&워크샵 (138)
브랜드 코칭 (40)
브랜드 인터뷰 (73)
프로젝트 (208)
칼럼 (96)
브랜드 네트워크 (219)
일상의 기록 (706)
여행기획&기록 (248)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