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프링 롤.

봄의 신선한 야채에 고소한 땅콩소스가 어우러진

촉촉한 라이스페이퍼의 쫄깃한 식감이 감싸주는 맛.

이름하여 봄의 롤~~


 레시피

1. 각종야채를 준비하고 더운물에 불린 라이스 페이퍼를 준비한다.
2. 준비한 야채를 넣고 김밥말듯 말아준다.
3. 한입 크기로 썰어준다.
4. 접시에 담고 땅콩소스를 그 위에 뿌려준다.



라이스페이퍼는 월남쌈에 나오는 얇은 것만 보다가 타올 비주얼인 페이퍼를 본 소감은

딱히 맛을 기대할 수 없다였다. 



일단 선생이 시키는대로 부피가 큰 상추는 잘 찢어서 넣는다.




견과류도 토핑해 넣고 이래저래 욕심좀 내서 각종 재료를 넣는다.



김밥말듯 말자. 생각보다 잘 말린다.




써는것도 깔끔하게 잘 썰린다.




이후 한입 크기로 썰어낸다.  내 스타일대로 데코를 해본다.




그 위에 땅콩 소스를 얹는다.




선생이 내 데코에 빡치(고수)를 얹어 데코를 도와줬다.

예뻐 보이라고 세로로 세워놨지만 어차피 땅콩 소스를 얹어야 한다면 눕히는게 낫겠다.

게다가 땅콩소스는 많이 넣어야 맛있어라.




원래 레스토랑에서 보여주는 비주얼이다.
잘 눞여서 소스는 듬뿍 뿌리는게 핵심인듯.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카페인 코치로서 개인의 잠재력을 깨워 비즈니스의 성공자원으로 활용되도록 코칭하고 있습니다. sentipark@gmail.com by 코치 박현진
Total : 950,454
Today : 44 Yesterday : 191

공지사항

카테고리

코치 박현진 (1785)
About (21)
자기다움 코칭 (41)
강의&워크샵 (139)
자기다움 인터뷰 (73)
프로젝트 (212)
칼럼 (96)
브랜드 네트워크 (219)
일상의 기록 (710)
여행기획&기록 (249)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