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 한림대학교 사회대 오리엔테이션
with 바른취업연구소 금두환 소장
2014.02.25.화 @속초오션벨리리조트





스무살 대학생이 된 새내기들. 이제 이들에게는 담임 선생님이 없다. 
오롯이 스스로 본인의 길을 찾아야 한다. 

뭐 되고 싶어요? 대통령이요. 라고 대답하면 장하다고 칭찬받던 어린시절 이후로 꿈에 대해 생각해본 적이 없다. 
어느날 수능 시험 점수를 가지고 나를 찾으라고 하는 현실에 마주한다. 
이렇게 대학을 졸업하면 취업이 될까?




취업시장의 현실 
100명의 입사지원  그 중 12.8 면접을 본다. 그리고 2.9명 취업에 성공한다. 
수도권 대학에서는 취업 정보가 충분하다. 취업을 못할 수 없게끔 만들어주는데, 지방 대학의 정보격차는 심하다.


왜 취업을 해야 하지?
이 질문에 대부분 잘 살기 위해라는 답을 한다.  
취업은 잘 사는 것 보다 행복한 것에 기준을 둬야 한다. 
삼성에 입사하는 게 성공이 아냐. 확률상으로도 안 맞아. 

행복하게 꿈꿨고, 행복한 과정을 준비했으며, 이곳에서 행복해지겠습니다. 
행복한 취업을 준비하라고요. 

삼성에 못가면 포기하지 마십시오. 그에 준하는 곳을 목적합니다. 
언젠가 삼성을 갈 발판을 마련해 준비하면 됩니다. 






하고싶은 게 많은 것이 아니다. 뭘 할지 모르는 것이다. 
몰라도 안다는 대답을 해야 하던 공고육 12년. 
그리고 스무살이 되어 나를 찾으라 한다. 
 
전공에 맞지 않는 수업. 지루한 수업은 교수님의 잘못이 아니다. 
교수님은 재밌기 때문에 여러분에게 들려주는 것이다. 
여러분만의 재미가 없는 학과로 들어왔기 때문이야.  
미래에 대해 설계 해야지.



필요한 것은 바로 차별화 나만의 필살기를 찾으려면? 진짜 내가 누구인지를 찾아라
취업 8종 세트 - 학벌, 토익, 학점, 어학연수, 자격증, 봉사활동, 인턴, 수상경력 
아무도 찾아주지 않으니 스스로 찾아야 한다.


 


대치동 초등학교 진로강의를 하러 갔다. 교실 뒤에 플랜카드가 걸려있었다. ‘우리아이 삼성 보내기 프로젝트’ 
9살 아이가 말하는 갖고 싶은 직업 10순위 발표. 9살 짜리 아이들의 꿈 1위가 공무원인 세상. 
엄마처럼 행복한 여자가 되고 싶어요. 라고 말하는 아이들이 행복한 아이들 아닐까?



취업의 4단계  


자기이해 - 목표수립 - 계획수립 - 실행 - 취업


1. 자기이해 
뜨거운 열정을 흔들리지 않는 자기 확신으로 돌려세우라. 적성과 가치관을 찾아라. 취업진로 상담실을 찾아라. 
 
현실형 - 인간관계 불편함. 오타쿠 기질
탐구형 - 문제 분석 선호, 인간관계 서툴다
예술형 - 자유로운 영혼, 경험해 보고 깨닫는 타입, 
사회형 - 남을 챙기는게 삶의 목표,
진취형 - 주목받고 싶은 욕망
관습형 - 관료형, 공무원 스타일





2. 목표수립
자기이해를 통해 하고싶은 일을 찾고, 목표를 세운다.

3. 계획수립
대학기간동안 필요한 자격과 경험을 갖춘다.

4. 실행 
이력,  자기소개서를 작성하는 단계.

5. 취업 


적성을 찾아 취업한 예 - 은행사무원이 꿈인 태권도 전공학생
비록 전공은 태권도였지만 진로적성 검사 결과 관습형, 탐구형이 두드러진 학생.

손해 보험 업체 전단지 아르바이트 꾸준히 시킴.

한시간 일찍 출근 한시간 늦게 퇴근하는 근면성실. 6개월.
인턴의 기회
를 잡고 성실함을 꾸준히.
22살 3천만원의 보험업계에 공채 합격
전국 유일 태권도과 학생으로 승승장구 중.


강사 생활의 터닝포인트
전라도의 장애대학생 모임. 방송을 보고 연락온. 
꿈과 희망을 찾지 못하는 부잦집 여자 아이들을 데리고.
100명 시각장애, 100명 청각장애, 100명 지체장애 앞에서
‘자기소개 할 사람’ 
300명 전부가 손들어. 무릎걸음으로 걸어와 지체장애의 입이 되어준 한 친구.
같이 온 여학생 열명에게, 우리를 동정하면서 너희는 너희가 불행하다고 생각하지.
세상은 우리를 병신이라고 해, 그런데 내가 볼 때는 한번도 최선을 다해보지 못한 너희들이 정말 병신이야. 




잘살기 위함이 아니라, 행복하기 위해서 취업합니다.
내 스스로 행복을 내가 찾아가는 바른 취업을 찾아갑시다.
여러분은 미운오리새끼가 아니라, 백조입니다. 
백조인데도 깨닫지 못하고 오리 무리에 있다면 결국 오리 흉내를 내고 있는 반쪽짜리 백조일 뿐이예요.

나를 타무하고 나의 길을 찾으세요. 페이스메이커와 함께요.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카페인 코치로서 개인의 잠재력을 깨워 비즈니스의 성공자원으로 활용되도록 코칭하고 있습니다. sentipark@gmail.com by 코치 박현진
Total : 950,499
Today : 89 Yesterday : 191

공지사항

카테고리

코치 박현진 (1785)
About (21)
자기다움 코칭 (41)
강의&워크샵 (139)
자기다움 인터뷰 (73)
프로젝트 (212)
칼럼 (96)
브랜드 네트워크 (219)
일상의 기록 (710)
여행기획&기록 (249)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