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근기침'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3.04.21 기침감기와 볶은김치의 경계에서



열 다섯 살인가?
신학기 교복을 입고 복도로 난 창에 매달려 피고지는 목련을 바라봤다.
소녀의 감수성으로 감탄이라도 했으련만 감탄할 목소리가 없었다.
그때 나는 목소리를 잃었다.
어느날 눈을 떠보니 목이 하얗게 쉬어 말을 할 수 없었다.
입모양으로 말을 하다 의사전달이 안되면 쇳소리를 내었다.
일주일가량 입을 다물고 살았더니 언제그랬냐는듯 목감기 증세는 사라졌다.
그 뒤로도 아주 가끔 이런 목감기 증세는 나타났고 그때마다 목련이 보였다.
봄날의 황사로부터 나의 기관지가 못견뎌했다는 것으로 결론내린다.
목련을 보면, 감기가 오기도 전에 나는 목이 아프다.

대찬 기침감기가 올 봄에도 찾아왔다.
목 감기 대신 기침을 달고 왔다.
끈적끈적한 무엇인가 콧속과 목구멍 저 안쪽에 그르렁된다.

심장이 뻥 뚫릴만큼 아리게 기침이 나오고,
기침은 온 몸을 쥐어 짜는 것이어서 특히 배의 반동이 가장 필요한 기침이어서,
나는 기침 덕에 복근이 생길 것 같은 의미로 복근기침이라 불렀다. 

이 상태를 만나는 사람들에게 복근기침 증세를 설명하다보면

어느새 볶은김치가 되는 한글의 오묘한 조화를 깨닫고 웃게되는 것이다.  


짙고 끈적한 노란 가래를 뱉아냄으로 지긋지긋한 기침감기도 그제야 이별이다.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카페인 코치로서 개인의 잠재력을 깨워 비즈니스의 성공자원으로 활용되도록 코칭하고 있습니다. sentipark@gmail.com by 코치 박현진
Total : 945,792
Today : 93 Yesterday : 219

공지사항

카테고리

코치 박현진 (1779)
About (21)
자기다움 코칭 (41)
강의&워크샵 (138)
자기다움 인터뷰 (73)
프로젝트 (209)
칼럼 (96)
브랜드 네트워크 (219)
일상의 기록 (708)
여행기획&기록 (249)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