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y29. 주소록 정리 (2018.07.23.월) 


휴대폰의 연락처는 단연코, 최고의 관계 정리 도구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누구나 가지고 있는 데다가, 연락처 관리만 제대로 해도 다른 도구는 

쓰지 않아도 될 정도로 기능이 다양하기 때문이죠. 

연락처를 채우면서 기존 관계의 깊이를 더 해 보는 시간을 가져봅시다.

 


원칙 


• 빠르게 움직이세요, 오래 생각하지 마세요!

• 미션일지 작성하실 때, 새로 알게 되거나 배운 것에 대한 소감을 적어보세요.  



정리 가이드


1단계 - 친해지고 싶은 사람, 중요한 사람의 주소록을 연다.


2단계 - 
휴대폰 주소록서 다음 항목을 수정·추가한다.

• 생일 : 생일에 마음을 담은 메시지를 전한다.

• 직종(회사) : 현재 하는 일에 관심을 가지면 대화하기 쉽다.

• 개인 메일 : 추후에 이직하더라도 계속 연락할 수 있다.

• 지역 : 회사나 거주 지역을 알면, 그 근처에서 만날 수 있다.

• 메모란 : 만나게 된 계기를 적거나, 계좌번호를 적는다,

• SNS : SNS 친구가 되면 상대방의 소식을 늘 알 수 있다.


오래생각하지 마세요, 타이머를 맞추고 지금 바로 시작하세요!






■ 물건 버리기 미션 - 월요일은 1개!

한동안 잘 쓰고 다녔던 카드케이스. 
핸드폰케이스에 체크카드 한장 담아가는 것으로 더이상 이 물건은 소용없게 되었다. 
과감히 버린다.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Day28. 사진정리 (2018.07.22.일)


소중한 추억이 담긴 사진이 집안 구석구석을 돌아다니고 있는 모습을 보면 마음이 좋지 않습니다. 

앨범이나 액자에 잘 정리해 두면 오랫동안 간직할 수 있고, 꺼내볼 때마다, 

시선이 머물 때마다 행복과 즐거움을 느낄 수 있습니다.



원칙 


• 빠르게 움직이세요, 오래 생각하지 마세요!

• 미션일지 작성하실 때, 새로 알게 되거나 배운 것에 대한 소감을 적어보세요. 


 

준비물 앨범, 액자


정리 가이드


1단계 집안에 돌아다니는 사진을 모두 모아봅니다.


2단계 사진을 앨범이나 액자에 꽂습니다.


3단계 액자는 세우거나 벽면에 걸고, 앨범을 책장에 보관합니다.


Tip. 액자를 벽면에 부착할 때 ‘꼭꼬핀’ 또는 ‘3M코맨드 테이프’를 활용한다. 못을 박지 않고 쉽게 걸 수 있다.

오래생각하지 마세요, 타이머를 맞추고 지금 바로 시작하세요!

※ 디지털 사진정리가 필요하다면 다음 정리팁을 참고한다.



디지털 사진 정리하기


디지털 사진정리의 원칙이 있다. 포토북을 만들든, SNS에 올리는 것이든, 

원하는 결과물에 대한 명확한 목표가 있어야 한다는 것과 

사진을 정리하기 위해서는 시간을 투자해야 한다는 것이다.


1, PC에 시간별, 혹은 키워드로 구분된 폴더를 만든다.

 연도별, 월별 폴더를 만들고, 날짜와 함께 ‘150301_춘천여행’처럼 장소나, 

‘150302_서진100일’처럼 특별한 이벤트를 폴더명을 만든다.

 몇가지 주제로 사진을 찍는다면 키워드별로 정리한다. 

‘맛집탐방’, ‘내 딸 서진이’, ‘여행은 즐거워‘ 등의 키워드로 구분하고, 그 안에서 날짜별 폴더를 구성해도 좋다.


2. 가장 최근에 찍은 시간순으로 사진을 옮긴다.


3. 가장 최근에 찍은 사진 폴더에서 11장만 남긴다.


Tip. 일본에서 ‘아이 사진 정리법’으로 화제가 된 정리 컨설턴트 에미(Emi)는 

“한 달에 딱 사진 11장만 고르자”고 제안한다. 적지도 많지도 않은 딱 적당한 양이기 때문이다.


포토북 만들기


1. 포토북을 남기고 싶은 주제(테마)를 정한다.

2. 포토북 사이트(예 : 퍼블로그, 스냅스, 이어앨범 등)에 가입한다.

3. 사이즈, 사진 수, 커버재질, 가격을 고려해서 디자인을 선택한다.

4. 앨범에 들어갈 사진 수만큼 사진을 남긴다.

5. 포토앨범을 편집하고, 주문한다.



물건 버리기 미션 - 일요일은 7개!


행사 리플렛과 책살 때 신청하는 샘플북도 한번 읽고 버림. 
자원도 아낄겸 앞으로는 온라인으로 보고 구매하겠다.
늘 화장대에는 두는데 쓰지 않는 오일도 버림. 
선글라스 종이케이스도 버림. 
그 외에 버릴걸 찾다 찾다가... 서랍에 굴러다니던 플라스틱 조각과
치킨 쿠폰 버림. 야밤에 닭 시켜먹지 않겠다!!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Day27. 메일링 정리 (2018.7.20.토)


보기만 해도 스트레스가 쌓이는 광고! 삭제해도 바로 쌓이는 스팸. 

메일함 때문에 낭비되는 에너지와 스트레스에서 해방되기 위해 

오늘은 원치 않은 메일을 정리해 봅시다.



원칙 

• 빠르게 움직이세요, 오래 생각하지 마세요!

• 미션일지 작성하실 때, 새로 알게 되거나 배운 것에 대한 소감을 적어보세요. 



준비물 PC

정리 가이드

1단계 - 메일함에 접속합니다.


2단계 - 더이상 받아보길 원치 않은 메일을 클릭합니다.

보낸 사람 검색, '이 사람이 보낸 메일 모두 삭제' 활용


3단계 - 광고성 스팸메일은 스팸신고 및 발신 거부처리한다.

• 홈페이지에 접속하여 개인 정보에서 수신거부로 수정한다.

• 이용하지 않은 사이트는 탈퇴한다.

 보낸 사람 검색,  마우스 우클릭 메뉴 중 '이 사람이 보낸 메일 모두 삭제’ 등 활용


4단계 - 용량이 부족하다면 과거 순서로 백업 기능을 활용한 다음에 영구 삭제하는 방법도 있다.

5단계 - 폴더나 라벨을 활용해서 중요한 메일을 관리 한다. 

보낸 사람 검색,  마우스 우클릭 메뉴 중 '이 사람이 보낸 메일 모두 이동’ 등 활용


오래생각하지 마세요, 타이머를 맞추고 지금 바로 시작하세요!


받은 편지함에 읽지 않은 메일이 130통 이었는데 

대부분 광고메일인데 추적해서 지워서 0통으로 줄었다.

묵었던 체증 확 내려가는 듯. 



 


■ 물건 버리기 미션 - 토요일은 6개!

오랫동안 연필꽃이에 꽂아놓고 한번도 쓰지 않았던 필기구 정리 및 기증.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Day27. 책정리하기2 (2018.7.20.금)

우리는 오늘 보기만 해도 나만의 도서관을 꾸며볼 것입니다.

오늘은 그 두번째 단계는 채우기입니다.

가장 좋아하는 책들로, 다시 읽고 싶은 책들로 채워보세요.

보기만 해도 기분이 즐거워질 거에요^^



원칙 


• 빠르게 움직이세요, 오래 생각하지 마세요!

• 미션일지 작성하실 때, 새로 알게 되거나 배운 것에 대한 소감을 적어보세요. 



준비물 북엔드, 바구니(언더/클립선반)




정리 가이드 - 옵션1

1단계 - 손이 잘 닿고 가장 잘 보이는 눈높이의 책 장 한 칸을 비우세요. 
2단계 - 가장 좋아하는 책들을 선택하세요. (최소 3권 이상)
3단계 - 책 장 한 칸을 좋아하는 책들로만 채우세요.
4단계 - 키 순서대로 책을 맞추세요.
5단계 -  어떤 책들로 채워졌나요?

그 책들을 보며 나는 어떤 사람일지 생각해 봅세요~


정리 가이드 - 옵션2
1단계 - 가장 즐기는(많이 가지고 있는) 분야의 책들을 모두 꺼내세요.

- 문학
- 비문학
- 특수서적
- 기타서류

2단계 - 분야별로 세부적으로 분류하세요.

- 문학 : 시, 소설, 판타지, 세계문학
- 비문학 : 인문학, 사회학, 경제학, 자기계발, 실용서
- 특수서적 : 컴퓨터 책, 전공서적 
- 기타서류 : 보험증권, 사진앨범

3단계 - 어느정도 분량인지 파악하고 책장 몇 칸이 필요한지를 가늠해보세요.
4단계 - 손이 잘 닿는 곳에 필요한 칸 만큼 비우고 있던 책은 다른 공간으로 이동하세요.
5단계 -  세부 분류에 따라 포스트잇으로 위치를 선정하세요.
6단계 - 아래 수납팁을 참고해서 책을 수납하세요.

- 순서가 있는 책은 순서대로 꽂으세요.
- 높이를 맞추세요.
- 색상별로 맞추세요.
- 작은 책은 바구니 또는 언더(클립)선반을 활용하세요. 


오래고민하지 말고, 지금 당장 시작하세요!






■ 물건 버리기 미션 - 금요일은 5개!

요즘은 모두 핸드폰 케이스에 카드 한장으로 통일하여 안쓰는 카드지갑 버림 
연필과 네임펜은 기증.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Day25. 책 정리하기1  (2018.7.19.목)


우리는 오늘 보기만 해도 기분이 좋을 나만의 도서관을 꾸며볼 것입니다. 

그 첫번째 단계는 버리기입니다. 더이상 보지 않는 책과 잡지 처분해 봅시다. ^^


원칙 

• 빠르게 움직이세요, 오래 생각하지 마세요!

• 미션일지 작성하실 때, 새로 알게 되거나 배운 것에 대한 소감을 적어보세요. 



정리 가이드
1단계 - 아래 두 가지 방법 중에 하나를 선택해서 책을 비워봅시다.
(방법1) 버릴 책 고르기
책장에서 위->아래, 왼쪽->오른쪽으로 훑으면서 아래에 해당되는 책들을 상자에 담습니다.

* 버려야 하는 책 :
- 읽은 책 중에 다시 읽지 않을 책 / 다시 읽기 싫은 책
- 읽지 않은 책 중에 읽을 가능성이 거의 없는 책
- 유효기간이 지난 정보 (오래된 교과서, 전공서, 참고 서적, 문제집, 백과 사전 등) 
- 과월호 잡지 (인터넷에서 쉽게 찾을 수 있는 정보라면 과감히 버립니다)
- 세미나, 워크숍에서 받은 바인더
- 소프트웨어 또는 더 이상 사용하지 않는 프로그램/기구의 매뉴얼

(방법2) 읽을 책 고르기 
책을 모두 바닥에 놓고 아래에 해당되는 책들을 책장에 꽂습니다. 
내일 다시 정리할 예정이니 일단 아무데나 꽂습니다.

* 보관할만한 책 :
- 보기만해도 기분이 좋아지는 책
- 읽지 않은 책
- 깊은 감동을 주었던 책
- 삶의 변화를 주었던 책


2단계 비울 책들을 아래 기준으로 다시 분류해 봅니다.
- 중고 판매 책 : 사용한 흔적이 없고(알라딘의 경우 5쪽 미만), 보존상태가 좋은 책, 신간 및 베스트셀러
- 기증 할 책 : 사용한 흔적이 있지만, 보존상태가 좋은 책, 신간 및 베스트 셀러 
- 버릴 책 : 사용한 흔적이 많고, 보존상태가 좋지 않으며, 발간된지 오래 된 책


3단계 기증 신청 및 중고 온라인 판매점에 매입 신청을 합니다. 

* 국립도서관에 기증하기 : http://cafe.naver.com/2010ceo/117343
* 알라딘 중고서점 매입 가이드 : http://blog.aladin.co.kr/usedshop/5105540




■ 물건 버리기 미션 - 목요일은 4개!

강의 듣거나 했던, 교제 버림. 
수료증도 내용물 한 장만 남기고 케이스는 버림.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Day24. 책상서랍 정리 (2018.7.18.수)


서랍정리에 가장 중요한 것은 넣고 빼기 쉽도록 충분한 여유를 갖는 것입니다. 

수집품, 여분의 문구류 및 미술용품은 수납함에 넣고 라벨링을한 뒤 다른 곳에 보관합니다.



원칙 


• 빠르게 움직이세요, 오래 생각하지 마세요!

• 미션일지 작성하실 때, 새로 알게 되거나 배운 것에 대한 소감을 적어보세요. 


준비물 물티슈, 바구니, 칸막이 트레이, 지퍼백, 고무줄


정리 가이드

1단계 - 물건을 모두 꺼내고, 서랍안을 물티슈로 깨끗이 닦습니다.

2단계 - 다 쓴 펜, 수첩, 빈 상자, 용도를 알 수 없는 물건을 비웁니다.

3단계 - 서랍마다 넣어야 할 물건을 정하고 라벨링을 해줍니다.

• 첫 번째 서랍 : 문구류, 공작도구

• 두 번째 서랍 : 전자제품과 취미용품(편지, 구슬 등)

• 세 번째 서랍 : 미술 용품과 악기류


4단계 물건의 특징별로 적절한 수납도구를 활용해서 수납합니다.

• 필기구, 공작도구 : 칸막이 트레이, 길죽하게 생긴 바구니

• 색종이, 카드·딱지, 스티커, 여분의 메모지 : 지퍼백

• 스카치테이프, 필통, 포스트잇, 스테이플러 : 바구니


오래생각하지 마세요, 타이머를 맞추고 지금 바로 시작하세요!



물건 버리기 미션 - 수요일은 3개!

행사 리플렛, 현장에서 보고 가져와도 절대 다시 보지 않음. 
기관에서 받은 우산 포장상자는 버리고 알맹이만 보관. 
언젠간 쓰려고 두었던(있는줄도 모르고 오늘 발견!!)  종이상자 버림.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카페인 코치로서 개인의 잠재력을 깨워 비즈니스의 성공자원으로 활용되도록 코칭하고 있습니다. sentipark@gmail.com by 코치 박현진
Total : 945,792
Today : 93 Yesterday : 219

공지사항

카테고리

코치 박현진 (1779)
About (21)
자기다움 코칭 (41)
강의&워크샵 (138)
자기다움 인터뷰 (73)
프로젝트 (209)
칼럼 (96)
브랜드 네트워크 (219)
일상의 기록 (708)
여행기획&기록 (249)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