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y4. 우산 정리하기 (2018.06.28.목)

아무렇게나 쑤셔 넣은 우산들은 우산을 서로 상하게 하고, 꺼내기도 힘들게 만들지요. 

정리된 우산들 중에서 가장 마음에 드는 우산을 챙겨나간다면 

비오는 날이 그리 싫지만은 않을 거에요.


준비물 

쓰레기 봉투, 우산꽂이, 후크


정리 가이드

1단계 - 우산꽂이나 있는 우산과 잡동사니들을 모두 꺼낸다.

2단계 - 우산을 하나하나 펼쳐보고 버릴 우산을 고른다. (버릴 우산 : 구멍난 우산, 안펴지는 우산, 올이 풀린 우산)

3단계 - 우산을 잘 접어서 묶고, 우산집에 넣는다.

4단계 - 우산 꽂이에 넣는다. 우산 꽂이가 없다면, 신발장 내에 후크를 달거나 봉과 고리를 설치한 뒤,

가족들 마다 각자의 우산과 자리를 마련하여 걸어준다.

5단계 - 잡동사니들은 베란다 창고나 다용도실 창고로 이동한다.

6단계 완성!



집 신발장에 있는 우산을 버리려고 했다가 모친께 등짝 스매싱을 당할 뻔 하였다.
장우산, 일회용 비닐우산, 3단 우산, 양산까지 도합  25개. 
선물을 받아 포장도 벗기지 않은 우산이 3개 있었다. 
어디가서 잃어버려도 기억나지 않을 것 같다. 
미니멀리즘 실천 삼일만에 난관에 봉착하도다.  



물건 버리기 미션 - 목요일은 4개!
작년 겨울에 인터넷에서 혹해서 산 대용량 수분크림. 막상 발라보니 따가운데 못버리고 있었음. 
나머지 통도 남았는데 쓰지는 않고 버리지도 못한 것들. 
일단 내 화장대에서 우선 제거.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북부여성발전센터 창업보육센터 상반기 워크숍 

2018.06.27 Am10시@ 불암산 숲체험




년 2회 입주센터 대표들에게 제공하는 전체 대표자 모임이자 워크숍을 한다. 
올해는 불암산 숲체험을 하기로 했다.
숲해설을 해주실 분은 노원느티나무협동조합원 구성원이 진행해주었다. 



숲 초입에서 발견한 현수막. 아파트 단지에 서식하는 야생 멧돼지라니. 
주변엔 아파트 숲인데 한발짝 들어가면 놀라운 숲의 모습이 보인다. 

장소만 보면 강원도 어디쯤 와 있는 듯.  






숲해설사가 동행하는 산책의 좋은 점은 숲의 숨은 이야기를 들어볼수 있다는 것이다. 

이곳은 상수리(도토리) 나무가 많다. 
열매를 맺기까지 2년이 걸린다는데 위에 열매는 수분만 되고 수정이 되지 않은 상태. 
멀쩡한 가지가 많이 떨어져 있다. 그런데 그게 1cm도 안되는 벌래의 짓이라고 한다. 

왕거위벌래가 상수리 열매에 알을 낳는고 땅에 떨어뜨려 자리잡게 하는데
안전하게 떨어뜨리기 위해 나뭇잎의 공기저항을 최대한 이용한다고 한다.  




쪽을 진 머리 뒷모습을 닮았다고 해서 쪽동백이다.
기름을 짜서 머리기름으로 사용했다고. 동백기름은 비싸~~






반바지 입고 갔더니 조금씩 물렸다. 
이 이름은 까먹었는데, 벌레가 싫어하는 향을 가졌다.
이 잎을 따서 앞면에 침 묻혀서 붙여놓으면 벌래한테 덜 물린다. 



얼굴만은 모기로 부터 사수하려는 나의 몸부림. 얼굴에 음청 붙여놓음. 





메타세콰이어 열매로 팔찌만들기 체험도 소소하게 한다.  





센터 뒷자락에는 맹꽁이 우는 소리가 들린다. 
서울에 이런곳이 있다니. 자주 방문하고 싶다.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카페인 코치로서 개인의 잠재력을 깨워 비즈니스의 성공자원으로 활용되도록 코칭하고 있습니다. sentipark@gmail.com by 코치 박현진
Total : 939,244
Today : 128 Yesterday : 255

공지사항

카테고리

코치 박현진 (1774)
About (21)
강의&워크샵 (138)
브랜드 코칭 (40)
브랜드 인터뷰 (73)
프로젝트 (208)
칼럼 (96)
브랜드 네트워크 (219)
일상의 기록 (706)
여행기획&기록 (248)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