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라디오 세아침 <어젯밤 꿈 이야기>에
고혜경 선생님이 꿈투사 코너를 맡아서 청취자들의 꿈을 투사하는 프로그램이 있다. 
이 프로그램만 모아서 팟캐스트로 발행하는데, 종종 듣고 있다. 
꿈의 원형과 꿈투사 사례 등을 집중적으로 들을 수 있어 좋다. 
그러다 몇 년 전 내가 꾸었던 '전복에서 붉은 피가 흐르는 꿈'이 생각나 사연을 보냈다.

전복양식장에서 체험을 하러 간다. 
전복양식장 체험은 바다 가운데 양식장이 있고 그 옆에 배를 댄다. 
전복을 즉석에서 채취해 다듬어 배로 가져와서 회를 먹는 식이다. 

체험 상품이라고 하지만 나는 전복을 만지는게 징그러웠다. 
그런데 사람들이 전복을 채취하고 회를 만드는 과정을 보니 나도 해보고 싶었다.
남들이 써는걸 눈여겨 보며 나도 칼을 쥐고 전복을 잡았다. 

내장은 남기고 살만 잘라야 하는데 내장까지 잘랐는지 붉은 핏물이 배어나왔다. 
현실의 푸른색 내장색인 전복과 달리 붉은색 피 같은 게 전복에 묻었다. 

그렇게 만든 전복회를 내줬는데 사람들이 핏기를 대충 치우고 대수롭지 않게 전복회를 먹었다. 
이후로 각종 스시가 나왔고 나는 내가 좋아하는 한치 연어 우럭 등을 골라 먹었다. 
파도가 일렁는 바다였고 약간 어둡고 흐릿한 날씨였다. 이윽고 달이 떴다. 파도도 잔잔해졌다.


꿈은 의식 상태에서 경험한 것들을 재료로 삼는다고 한다.
따라서 경험하지 않은 것은 꿈에 등장할 수 없다. 등장하더라도 구체적으로 보여지지는 않는다고. 
이 꿈은 2016년 가을에 꾼 꿈인데 그해 여름 전복양식장 체험을 했던 내용을 재료로 꿈에서 재구성했다.
거의 현실에서 내가 경험한 내용으로 꿈에 등장한다. (링크http://sentipark.com/1829)


투사를 들어보니 그 당시 그 꿈을 꿨을 때의 내 상황과 잘 맞는다.
이 꿈은 내가 융의 분석심리학에 관심을 갖고 꿈투사에 대해 탐구를 해보겠다는 생각으로 
고혜경 선생님이 진행하는 '그룹 꿈투사 워크숍'에 가서 한달 후 쯤 꾼 꿈이다. 
그 때는 이 꿈에 관해 투사를 받을 기회를 얻지 못했다가 2년이 훌쩍 지나 다시금 꺼내보게 되었다. 
꿈이 워낙 독특해서 잊을수도 없었지만 투사 이후로 더욱 중요한 의미를 가진 꿈이 되었다.
꿈은 무의식이 의식에게 주는 나침반 같은 존재 같다. 
그리고 매일 내게 건네주는 원석이다. 원석을 받아 의식적으로 보석으로 다듬어 나가야겠다.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우와 오리다~~!!"
"왜가리가 물꼬기 잡아먹는다!!"

청소 봉사나온 초등학생들이
쓰레기 줍기는 뒷전이고
조류 탐구생활로 업종전환! 
나도 산책하다 말고 관찰 모드로 변경.

늘 다니는 출근길인데 
오늘따라 신선하구만


#출근길 #산책길 #중랑천 #왜가리 #백로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취업력을 높이는 셀프브랜딩> 특강
2018.4.11.수 pm2:00 
@청운대학교 인천캠퍼스 




청운대학교 인천캠퍼스에서 
<진로탐색과 취업멘토링> 수업에서 
<취업력을 높이는 셀프브랜딩> 특강을 진행했다.


'의식하든 의식하지 않든 인간이라면 누구나 무엇인가를 팔고 있다'는 
다니엘 핑크의 말처럼 대학 3,4학년들이 한 학기 동안 이 수업을 듣는 이유는
바로 취업이라는 가장 공들여 자신을 팔아야 하는 일이 다가왔기 때문이다. 

셀프브랜딩은 팔리는 사람이 되기 위해 자기다운 컨텐츠를 만드는 일이라고 정의하고 
어떻게 내가 지금의 나로 살게 되었는지에 관해 현재 진행형 이야기를 들려주었다. 

특강을 준비하면서 저의 새내기 시절이 떠올랐습니다. 
일찌감치 자기 적성을 파악해 원하는 과에 들어와 탐구한다면 행복하겠지만, 
대학 특강을 가보면 자기 전공이 만족스럽다는 친구는 거의 못봤다.
 
(이번 특강에서는 단 한 명을 만날 수 있었다.)

나 또한 맞지 않는 전공으로 괴로워하다 
그게 에너지가 되어 다양한 진로탐색을 하게되었다. 
십수년간의 좌충우돌과 뻘 짓을 소개하고 
그것이 샐프브랜딩의 원재료가 되었다는 걸 알려주는데 촛점을 맞췄다.




Posted by 카페인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카페인 코치로서 개인의 잠재력을 깨워 비즈니스의 성공자원으로 활용되도록 코칭하고 있습니다. sentipark@gmail.com by 코치 박현진
Total : 951,526
Today : 30 Yesterday : 320

공지사항

카테고리

코치 박현진 (1785)
About (21)
자기다움 코칭 (41)
강의&워크샵 (139)
자기다움 인터뷰 (73)
프로젝트 (212)
칼럼 (96)
브랜드 네트워크 (219)
일상의 기록 (710)
여행기획&기록 (249)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