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이드 북을 뒤져봐도 이비자는 한 페이지 분량만 소개된다. 휴양을 즐기기 좋은 섬. 그리고 밤에 클럽은 가볼 테면 가보라. 정도의 멘트. 이비자에 단지 휴양만을 즐기러 오는 것 같진 않다. 이비자의 차별점은 바로 전세계 날고 긴다는 DJ들이 여름 한 철 공연을 위해 온다는 점 아닌가. 
바로 클러빙 이라는 문화가 있기 때문에 젊은이들 사이에서는 일년을 벌어 한 달간 이곳에서 살겠다는 유럽 청춘들이 떼로 몰려온다. 때론 크레이지 섬(crazy island)이라 불리는 곳.

밤에는 클럽을 꼭 가봐야 한다. 이왕이면 웬만해선 경험할 수 없는 엄청난 규모의 클럽을 찾아가보자. 이 섬에 머무는 하루 이틀은 올빼미 족이 될 수 밖에 없다. 새벽 2-6시 사이 피크타임을 향하는 시간을 외면할 수 없기 때문이다. 야밤에 길을 나서는 클러버들을 위한 디스코 버스가 클럽이 운영 될 동안 클러버들을 실어나른다. 이름만으로도 엉덩이가 들석이는 디스코 버스를 타보며 클럽으로 가는 체험 꼭 해보자. 대표적인 클럽을 소개한다.



1. 섬의 주요 클럽을 운행하는 디스코 버스 노선 / 2.손목에 걸어주는 프리티켓 / 3. 레스토랑마다 티켓을 판다.



클럽 입장권 어떻게 구하나
클럽 티켓박스에서 직접 사는게 가장 비싸다. 해변가나 거리에서 그날 사용하는 프리티켓을 손목에 걸어준다. 
프리티켓이 있으면 어느정도 할인을 받을 수 있다. 혹은 바나 레스토랑에서 할인가격으로 살 수있다.

클럽 어떻게 가나
디스코 버스
 - 새벽에 각 클럽을 순회하는 디스코 버스가 다닌다. http://www.discobus.es/
시내버스
10번 버스가 공항에서 플라야 덴보사를 거쳐 이비자 타운의 항구까지 운행한다.
14번 버스가 플라야 덴보사와 이비자 타운을 30분마다 운행.
3번 버스가 이비자 타운과 샌 안토니오를 30분마다 운행.
택시 - 이비자 타운에서 산 안토니오까지 20-30 유로정도 나온다. 일행이 있다면 생각해볼만한 교통수단.

클럽 정보 안내 
이비자 2014정보 https://myibiza.tv/
클럽 정보 http://www.ibiza-clubbing.com/ 





이비자의 주요 클럽소개 



암네시아 AMNESIA
1970년대 오픈한 세계적으로도 손가락안에드는 규모의 거대한 클럽. 

초기에는 대규모 야외클럽으로 명물이었다가 최근엔 지붕이 생겼다. 유수의 음악을 전한 유명 클럽이다.

위치_이비자타운과 샌 안토니 중간 지점, 디스코 버스 순환 있음
홈페이지_ http://www.amnesia.es





프리빌리지 PRIVILEGE
천문관과 같은 큰 돔형 외관이 우주 정거장 같은 분위기를 낸다. 

25m에 달하는 높은 천장과 넓은 댄스 플로어, 수영장 위에 뜬 DJ 부스가 라이브 쇼를 즐기기 최적의 장소다.

위치_이비자타운과 샌 안토니 중간 지점, 디스코 버스 순환 있음
홈페이지_ http://www.privilegeibiza.com




파챠 PACHA
히피 시대부터 클럽을 만들어 리뉴얼을 거듭해 현재의 모습이 되었다. 

거듭된 리뉴얼로 실내는 미로같은 구성이지만 방바마 다른 분위기, 음악으로 즐길수 있다.

위치_이비자타운에서 도보 15분.
홈페이지_ http://www.pacha.com




스페이스 SPACE
이비자에서 역사가 오래된 클럽. 여러 개의 방으로 나뉘어 있다. 

일요일 아침부터 월요일 아침까지 계속되는 22시간의 파티인 'We Love'가 유명하다.

위치_프라야 덴 보사 중심. 
홈페이지_ http://www.spaceibiza.com




ES 파라디스 ES PARIDISE
로마 시대의 건축, 유리 피라미드, 열대 팜트리의 아름다운 장식이 돋보이는 클럽.
화요일에 열리는 waterparty가 유명하다. 암네시아 거품파티처럼 물을 퍼붓는다.

위치_샌안토니오에 위치 
홈페이지_ http://www.esparadis.com





위의 글은 2011.07.27 (16N/17D) - 스페인 이비자에 다녀와서 작성한 정보입니다. 

당시의 정보와 다를수 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코치 박현진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카페인 코치로서 잠들어 있는 개인의 브랜드 DNA를 깨워 퍼스널브랜드의 성공자원으로 활용되도록 코칭하고 있습니다. sentipark@gmail.com by 코치 박현진
Total : 844,110
Today : 32 Yesterday : 219

공지사항

카테고리

코치 박현진 (1632)N
About (19)
강의&워크샵 (122)
브랜드 코칭 (39)
브랜드 인터뷰 (71)
프로젝트 (194)N
칼럼 (87)
브랜드 네트워크 (219)
일상의 기록 (615)
여행기획&기록 (245)
Statistics Graph